2021년01월16일 (토) 18:03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종합
 
ㆍ정부, ‘긴급재난지원금’ 11일부터 신용·체크카드로 신청..5부제 적용
 
  긴급재난지원금_사용처
 9개 신용카드사 홈페이지 통해 시작

[시사투데이 김균희 기자] 긴급재난지원금 신청이 11일 오전 7시부터 9개 신용카드사 홈페이지를 통해 시작된다.


행정안전부는 카드사 홈페이지에서 긴급재난지원금 신용·체크카드 충전 신청을 받는다고 10일 밝혔다.


참여 카드사는 KB국민카드, NH농협카드, 롯데카드, 비씨카드, 삼성카드, 신한카드, 우리카드, 하나카드, 현대카드다. 비씨카드 제휴사인 기업은행, SC제일은행, 농협은행, 대구은행, 부산은행, 경남은행, 전북은행, 제주은행, 수협은행, 광주은행과 케이뱅크, 새마을금고, 우체국, 신협 카드는 비씨카드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다.


혼란 방지를 위해 마스크 5부제와 동일하게 출생년도 끝자리에 따라 요일별로 신청할 수 있다. 11일에는 1·6, 12일 2·7, 13일 3·8, 14일 4·9, 15일 5·0, 16일부터는 언제든지 신청할 수 있다.


주민등록표상 세대주 본인이 신청해 ‘세대주 본인’ 명의 카드로 지급받는다. 신청일로부터 2일 후에 지급된다. 지급받은 신용·체크카드 충전금은 평소 카드 사용방법과 동일하게 가맹점에서 결제하면 카드 청구액에서 자동으로 차감된다. 결제 즉시 문자로 통보돼 재난지원금 사용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긴급재난지원금은 3월 29일 주민등록지를 기준으로 17개 시·도 내에서 사용 제한업종을 제외하고 카드결제가 가능한 모든 곳에서 사용할 수 있다. 사용금액과 잔액은 카드사 문자 또는 홈페이지, 고객센터로 확인 가능하다. 8월 31일까지 사용하지 않은 잔액은 환급되지 않고 소멸된다.


다만 백화점, 면세점, 기업형 슈퍼마켓 포함한 대형마트, 대형전자판매점, 온라인 전자상거래는 사용이 제한한다. 공공요금, 보험료, 교통, 통신료 등에도 사용할 수 없다.

 

아울러 신용·체크카드 충전 때 카드사 홈페이지에서 지급받을 긴급재난지원금의 전부 또는 일부를 선택해 기부할 수 있다. 기부한 금액을 제외한 나머지를 신청한 카드에 충전해준다.


앞서 일부 지자체에서 지급한 재난지원금은 사용처 중 연매출 10억원 이상 업체를 제한한 바 있으나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은 매출액 기준을 적용받지 않는다. 사용지역도 광역 시·도 단위에서 사용할 수 있다.

 

18일부터는 카드사의 연계은행 창구에 직접 방문해 신용⸱체크카드 충전금을 신청할 수 있다.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선불카드, 지역사랑상품권으로도 신청이 가능하다.


윤종인 정안부 차관은 “긴급재난지원금은 지역 내 소비진작과 골목경제 활성화를 위해 사용처에 제한을 둘 수밖에 없었다”며 “사용하는데 어려움이 최소화되도록 카드사 홈페이지와 지자체 홈페이지 등을 통해 긴급재난지원금 사용처를 계속해서 알려드리겠다”고 했다.​ 


[2020-05-11 09:41:43]
이전글 교육부, 등교 1주 전 '자기 건강상태' 조사..'메스..
다음글 교육부, 고3 20일에 등교..유치원·초중고도 1주일씩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