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1월26일 (목) 15:55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자매지 뉴스 > performance/movie
 
ㆍ개봉 예정 영화 <경성학교: 사라진 소녀들>
 
  영화 경성학교 포스터
 

[시사투데이 전해원 기자]  1938년 경성의 기숙학교에서 사라지는 소녀들, 이를 한 소녀가 목격하면서 벌어지는 일들을 그린 미스터리 영화 <경성학교: 사라진 소녀들>은 여배우 박보영과 엄지원의 만남만으로도 큰 기대를 모으고 있는 작품이다.

 여러 작품을 통해 사랑스러운 매력을 보여주었던 박보영은 이번 영화로 2015년 미스터리 퀸의 자리에 도전한다. 그녀는 경성의 한 기숙학교에 전학 온 주란 역을 맡아 학교의 비밀을 서서히 파헤쳐나간다.

 박보영은 사건에 다가갈수록 혼란에 빠지는 주란의 급격한 감정 변화를 탁월하게 표현해내며 어리지만 깊은 내공이 있는 배우라는 타이틀에 걸맞는 성숙한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다양한 필모그래피를 통해 연기력을 인정받고 있는 배우 엄지원은 기품이 넘치지만 속내를 알 수 없는 비밀스러운 인물, 교장 역을 맡아 극에 팽팽한 긴장감을 더해준다.

 1938년, 외부와 단절된 경성의 한 기숙학교에서 벌어지는 미스터리한 사건을 둘러싸고 비밀을 밝혀 나가는 소녀와 베일에 싸여 있는 교장 캐릭터를 연기한 두 배우는 그 동안 대한민국 미스터리 장르에서는 볼 수 없었던 여성 캐릭터를 만들어 냈다.

 1938년 경성이라는 시간, 공간적 배경에 맞춰 교복부터 모던한 원피스까지 의상과 헤어 스타일에서 비주얼 변신을 훌륭히 해낸 것은 물론 엄지원은 일본어 대사를 능숙하게 소화해내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인다.

 강력한 시너지를 발산하는 두 여배우들의 연기 변신을 확인할 수 있는 영화 <경성학교: 사라진 소녀들>은 여성 캐릭터가 보여줄 수 있는 섬세하고 다양한 감성으로 충무로에 불어 닥친 거센 여풍을 이어갈 것으로 보여진다.

 여기에 영화의 미스터리함을 배가시키는 인상적인 색감과 그 시대를 고스란히 옮겨놓은 듯한 비밀스러운 학교 세트, 수려한 미장센은 기묘한 분위기를 한층 더해준다. 아름다운 미장센과 비밀스러운 이야기를 간직한 <경성학교: 사라진 소녀들>은 오는 6월 18일 일찍이 찾아온 무더위를 날려줄 예정이다.


[2015-06-02 17:34:53]
이전글 개봉 예정 영화 <은밀한 유혹>
다음글 개봉 예정 영화 <19곰 테드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