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4월25일 (목) 1:10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자매지 뉴스 > performance/movie
 
ㆍ<마녀> 시리즈 박훈정 감독, <귀공자>로 새로운 추격 액션 선보인다
 
  귀공자 포스터
 

[시사투데이 이선아 기자] 필리핀에서 불법 경기장을 전전하며 병든 어머니와 살아가는 복싱 선수 ‘마르코’. 어머니의 수술비 마련을 위해 평생 본 적 없는 아버지를 만나러 한국으로 향하던 그의 앞에 정체불명의 남자 ‘귀공자’가 나타나 그를 추격하기 시작한다.

 

 ‘마르코’ 주위를 쑥대밭으로 만들며 숨통을 조여오는 ‘귀공자’를 필두로,‘마르코’를 집요하게 추격하는 재벌 2세 ‘한이사’, 필리핀에 이어 한국에서 우연히 ‘마르코’와 재회한 미스터리한 인물 ‘윤주’까지.

 

 각기 다른 목적을 가진 이들은 단 하나의 타겟을 쫓아 모여들고, 그 무엇도 예측할 수 없는 혼란과 광기 속 ‘마르코’는 놀라운 진실을 마주한다.

 

독보적인 ‘장르영화 마스터’로 자리매김한 박훈정 감독이 여덟 번째 작품 <귀공자>로 돌아온다. 한국 범죄 누아르의 새 지평을 연 영화 <신세계>부터 이제껏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여성 캐릭터와 독창적인 액션으로 수많은 팬덤을 양산한 <마녀> 시리즈, 그리고 제77회 베니스 국제영화제에 초청된 감성 누아르 <낙원의 밤>까지 다양한 필모그래피를 통해 자신만의 연출 스타일과 세계관을 구축해온 박훈정 감독이 새로운 추격 액션을 선보인다. 

 

 먼저 연극으로 다져진 연기력과 스타성까지 가진 배우 김선호가 정체불명의 추격자 '귀공자'로 색다른 변신에 도전하며 스크린 데뷔에 나선다. 타겟이 되는 ‘마르코’ 역은 1,980:1의 치열한 경쟁률을 뚫고 3차에 걸친 오디션 끝에 신예 강태주가 선택받았다. 역을 위해 영어 대사를 모국어처럼 구사할 때까지 끊임없는 연습을 했고, 복싱 선수의 몸을 만들어 영화 속 액션 연기를 대부분 직접 소화해 기대를 모은다.

 

 여기에 영화와 드라마를 오가며 22년 동안 꾸준한 연기활동을 이어온 배우 김강우가 마르코를 집요하게 쫓는 '한이사'역을, 다채로운 매력을 가진 배우 고아라가 마르코와 계속 엮이는 '윤주'역을 맡아 한껏 궁금증을 유발한다.

 

 <귀공자>는 손에 땀을 쥐는 긴박한 추격 상황 속 극과 극에 놓인 인물들의 얽히고 설킨 관계를 통해 스릴과 서스펜스를 선사한다. 현실감 넘치는 액션을 구현하기 위해 촬영팀과 무술팀은 프리 프로덕션부터 촬영 직전에 이르기까지 각 공간에 적합한 카메라와 인물의 동선에 대한 치밀한 계산과 끊임없는 논의를 거쳐 지금껏 본 적 없는 새로운 유형의 추격전을 완성할 수 있었다.

 

 액션을 통해 “본능적으로 살기 위한 몸부림”을 보여주고자 했던 박훈정 감독의 뜻에 따라 황진모 무술감독은 “쫓기는 자와 쫓는 자 사이의 간극에서 도드라지는 공포감과 처절함을 담았다”고 밝혔다.

 

 배우들은 각자의 액션 스타일을 몸에 완벽히 익히기 위해 꾸준한 트레이닝 과정을 거쳤다고 한다. 이처럼 제작진과 배우들의 뜨거운 열정과 피나는 노력을 통해 완성된 <귀공자>는 관객들에게 어떻게 보여질까.

 

 궁금하다면 6월21일 극장으로 떠나보자. 청소년관람불가.​ 


[2023-05-25 15:30:05]
이전글 남겨진 이의 슬픔을 어루만지는 영화 <어디로 가고 싶..
다음글 순수한 소녀가 진실된 가족을 찾기까지 <말 없는 소녀..